사우디 당국, 위조 허가증 지닌 순례객 4만 명 이상 검거

최고관리자 0 2621

날짜 : 2012년 10월 23일

 

사우디 당국은 위조 허가증을 소지한 채 메카와 메디나로의 순례를 시도한 ‘불법’ 순례객 44,550명 이상을 검거했다.

사우디아라비아의 법규에 따르면 핫즈 순례를 원하는 자는 허가 받은 사업자와 동행하거나 허가증을 반드시 발급 받아야 한다. 이 같은 규정은 핫즈 순례객 수를 적절히 조절하고 기존에 순례를 한 사람 대신 새로운 신청자가 순례를 할 수 있도록 배려하기 위한 것이다.

검거된 순례객들은 허가증을 소지하고 있었으나 위조된 ‘가짜’인 것으로 판명 났다. 검거된 자들 가운데 일부는 젯다에 있는 불법 대행사를 통해 3,500리얄(약 102만원)을 지불하고 위조 허가증을 만든 것으로 조사되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