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우디의 계승, 왕과 왕자들이 늙어가고 있다.

최고관리자 0 2360

날짜 : 2012년 7월 15일

 

사우디 절대 군주제는 형제가 형제를 계승한다. 그렇게 계속될 것이지만, 그 커다란 왕가 내에서 긴장이 나타날 수도 있다.

알 사우드 가문 기업이 오래된 방법으로 운영한다. 여기서 왕은 총리일 뿐만아니라, 의회 의원들과 왕위 계승자를 지명한다. 그러나 이 제도의 현실적인 운영이 그렇게 간단하지는 않다. 통치 가문인 알 사우드 가문의 규모(최소한 5천 명이 왕자의 지위에 있다)와 지도적인 왕자들의 축적된 특권으로 인해 왕들은 경쟁적인 이해관계의 균형을 잡아야만 한다. 와들은 또한 절대 왕정을 승인하는데 대한 보답을 기대하는 와하비 성직자들, 이 국가를 실제적으로 경영하는 기술 관료들, 때대로 다루기 힘들고, 왕가의 리셉션에서 개인적인 청원을 제시하는 것을 넘어서는 목소리를 요구하는 백성들을 수용해야한다.

수다이리의 권한이 강화되고 있다. 사우드를 전복시킨 파이잘은 수다이리파로부터 나온 지지에 크게 의지했다. 수다이리는 압둘 아지즈의 아들들 중 같은 어머니에게서 태어난 가장 큰 세력이다. 비수다이리인 파이잘은 수다이리 7형제들에게 충분한 보상을 약속했다.

압둘 아지즈의 손자들이 기다리고 있다. 사우디 왕정주의자들은 파벌간의 긴장을 무시한다.

불운하게도, 점점 많은 사우디인들은 왕위 계승에 대해서 말하지 못하는 것에 분노한다. 인터넷 채팅에서, 개인들의 객실에서, 때로는 공개적인 청원으로, 사우디인들은 알 사우드 왕가의 전복을 요구하는 것이 아니라, 왕국은 입헌 군주국으로 변화시키기를 요구한다. 이 요구는 강경 근본주의자들로부터 서구식 교육을 받은 자유주의자들까지 폭넓게 분포한다. 그러나 사우디 왕들이 엄청난 석유 재산을 통제하는 마개위에 손을 얹고 있는 한, 그것은 매우 어려울 것처럼 보인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