압둘라, 사우디아라비아 왕

최고관리자 0 2041

 날짜 : 2012년 11월 29일

 

이복형제인 파흐드 왕이 갑자기 불구가 되었기 때문에, 압달라 왕은 사실상 1996년부터 사우디의 통치자였다. 비판가들이 부패된 정부라고 비난하는 가운데, 금욕적인 것으로 보이는 72세의 왕세자가 성실하다는 평판을 받았다.

80년대 초에, 사우디인들은 아랍 지도자들의 지지를 필요로했던 평화안을 제안하였다. 그 제안은 이스라엘이 1967년 이후 점령된 모든 영토에서 실질적으로 철수하는 조건으로, 이스라엘에게 정상적인 관계를 제시하는 내용이었다. 거의 30년 후에, 압둘라 왕은 워싱턴이 이 계획을 제대로 평가하고 있지 못하며, 이스라엘은 계속되는 군사 작전과 서안에 정착촌을 건설함으로써 계획을 손상시키고 있다고 믿는다.

0 Comments